장백의 비폭

2019-12-19    JL.gov


장백산은 유라시아 동쪽에서 가장 높은 산으로 길림성 남동부에 위치하고 있고 중국과 조선의 국경지대에 있다. 주봉에 흰색 부석과 흰 눈이 많이 쌓여 장백산이라 일컫는다.
장백산은 1980년에 유엔 인간과 생물권 자연보호지 및 국제A급자연보호구로 선정되었다. 2007년 5월 8일, 장백산경구는 국가관광국의 허가를 받고 국가 5A급관광경구로 선정되었다.
이곳은 숲이 무성하다. 500-1200미터 사이에는 주로 잣나무, 어린송(魚鱗松), 전나무, 서어나무, 단풍나무 등 나무가 자라고, 1200-1800미터 사이에는 가문비나무, 렁샨린 (冷杉林) 등 나무가 자라며, 1800미터 이상 지대에는 사스래나무가 자라고  툰드라지대 또는 빙원(冰原) 지대로 중국에서 중요한 삼림지구이다.
 
천지
/var/folders/h8/9rhx30bj51q5gtwf5kxljzrh0000gn/T/com.microsoft.Word/WebArchiveCopyPasteTempFiles/W020170104408136039191.jpg
 
천지는 중국과 조선의 국경 호수로 호수의 북부는 길림성 경내에 있다. 천지의 주변에는 분화구 절벽으로 이루어진 10여 개의 산봉우리들이 있는데 그 평균 해발은 2500미터 이상이다. 천지 서쪽에 있는 백운봉은 중국 동북 지역에서의 최고봉으로 그 해발은 2691미터에 달한다. 천지의 동북쪽에는 천합, 철벽, 화개, 자하 등 봉우리가 있고 천지의 남서쪽에는 제운, 와호, 관면(옥설) 등 봉우리가 있으며 천지의 북서쪽에는 용문, 관일, 금병, 지반, 옥주(청석) 등 봉우리가 있다. 기상관측소가 있어 천문봉(2670미터)이라 명명된 봉우리는 철벽과 화개 두 봉우리 사이에 있고 봉우리가 뚜렷하지 않으며 도로가 직접 산 정상까지 이어져 이곳에서 천지를 굽어 볼 수 있다.

 
천지의 북쪽에 하나의 구멍이 있는데 옛날에는 달문이라 불렀고 물이 북쪽으로 흘러가는 것을 승차하(또는 통천하라 함)라고 하였다. 이 강물은 천곡봉과 용문봉 사이로 흘러나가고 총 길이는 1250미터이며 68미터 높이의 장백폭포를 형성하는데 이 폭포를 ‘장백의 비폭’이라 한다.